CATEGORY

분류 전체보기 (240)
즐거운 영어 레시피 (38)
재밌는 놀이 레시피 (37)
신나는 수학 레시피 (12)
궁금한 과학 레시피 (23)
책벌레 독서 레시피 (24)
스스로 자기주도 레시피 (25)
컴퓨터 코딩 레시피 (6)
우리나라 신화 이야기 (2)
엄마도 한다! 엄마표 중국어 (11)
햄스터 키우기 - 펄 코델리아 (12)
함께하는 엄마 공부 (21)
보관 (0)
작은 단상 (29)

RECENT TRACKBACK

ARCHIVE

LINK



공부를 시키자니 아이가 안쓰럽고

공부를 안 시키자니 그래도 되나 걱정스럽고..

그래, 어차피 해야 한다면 

공부를 즐길 수 있게 도와주자!

  

이렇게 해서 아이와 즐겁게 공부할 수 있는

여러 가지 방법을 고민해 봤습니다

집집마다 손맛 따라 적당히 간 맞추듯

내 아이에 맞게, 내 걸음에 맞게

적당히 간 맞춰주세요

맛있는 공부 레시피

 시작합니다 ^^

 

 

 ------------------------------------------------------

집에 어항에 수초를 데려오면서 아무래도 달팽이도 함께 데려온 것 같아요;;; 사실 달팽이 잡아줬어야 하는데.. 어쩌다보니 요새 그냥 달팽이들도 같이 키우고 있어요. 아하하 ^^;;; 근데 어항을 들여다보다 달팽이 알을 발견했어요! 오오.. 몰랐는데 얘네들이 투명한 알 주머니를 어항 벽에다 붙여놨네요;;; 보니 알주머니가 거의 투명한 초기 단계도 있고, 약간 안쪽에 무언가 점 같은 게 커져 보이는 좀 더 큰 단계 알주머니도 있어요.

음.. 여과기 안쪽은 닦기가 힘들어서 지저분해진 관이 그대로 나오는군요 ㅠㅠ 저 관 주위에도 알주머니가 좀 붙어있고 어항 벽에도 알주머니가 붙어있어요. 얘네들 중 안이 거의 투명한 것과 내용물이 좀 커다란 점으로 자란 것 두 개를 꺼내어서 슬라이드글라스에 올려봤어요

왼쪽 알주머니는 커버글라스를 덮으니 하얀 점이 육안으로도 보이지요? 오른쪽 투명한 알주머니는 커버 글라스 덮으니 아주 작은 점이 보일랑 말랑 해요 ㅎ

이게 투명한 초기 단계 알이에요. 가운데 투명하고 동그란 알 속에 희미하고 동그란 점 같은 게 들어 있지요? 이게 달팽이 알 하나인 것 같아요. 오.. 진짜 알 모양이라서 신기하네요 ㅎㅎ

이번에는 조금 큰 단계 알을 봤는데.. 눈이 생겼어요! 오오.. 신기해요! 완전 작은데 잘 보면 달팽이 껍질도 생겼고 까만 점으로 눈까지 벌써 생겼네요? 설마 이렇게 조그만 점 같은 달팽이알에 눈이 달렸을 거라고는 상상 못했는데 말이죠 ㅋㅋㅋㅋ

.....그래서 이날 어항 청소하면서 벽을 싹~ 닦았어야 했는데 쟤랑 눈이 마주쳐서 못 닦았어요;;;;;; ㅠㅠ 음.. 좀 잊어버리도록 노력하면서 이번 주말에는 그냥 눈 마주치지 말고 싹 닦아버려야겠어요;;; 달팽이는 번식을 넘 잘해요 ㅠㅠ

집에 현미경이 있으니 가끔 이렇게 아주 작은 무언가를 아이들과 함께 관찰해보면 괜찮더라구요~ 사실 이건 어딘가에서 안쓰는 광학현미경 얻어다 놓은 건데요. 반사경으로 빛을 모아서 보는 형식이라 가끔 좀 아쉬울 때가 있어요. 요즘 나오는 와이즈만 현미경 같은 건 LED 전구로 불도 들어와서 더 시원하게 보일 것 같기도 한데.. 근데 뭐 현미경을 아주 자주 보는 건 아니고 가끔 이렇게 한 번씩 사용하게 되니 이 정도만 되어도 충분한 것 같습니다! 아하하 ^^;

현미경을 처음 가져와서는 뭐든 다 볼 수 있을 줄 알았는데 생각보다 볼만한 게 쉽게 구해지지는 않아요;; 돋보기처럼 무조건 확대해서 보는 게 아니고 상당한 고배율로 보는 것이다 보니 현미경으로 볼 수 있는 것에는 이런 저런 조건이 있어요. 일단 얇아야 해요. 그래서 빛이 투과할 수 있어야 하고, 현미경 렌즈가 초점을 맞춘 위치에서 모양이 다 보여야 하니 우리가 관찰할 것이 평면인 게 더 보기가 좋아요. 움직임도 없거나 천천히 움직여야 보기가 좋구요. (얼마전 다 큰 달팽이를 현미경에 넣고 보다가 거대 괴물 달팽이 보고 기절할 뻔;;; 게다가 어찌나 빠른지 초점을 맞추면 도망가고, 맞추면 도망가고;;; 정말 숨막히는 추격전(;;;) 끝에 달팽이 눈을 겨우 초점 맞춰서 봤어요;; 게다가 한 평면에서 보이지 않으니 초점을 위에서 아래로 내리면서 주욱 훑어보는데 마치 거대 괴물 고질라 달팽이를 보는 기분;; 호러물 같아서 사진은 안 찍었어요 ㅠㅠ)

 

<집에서 현미경으로 관찰하기 좋은 것들>

1. 양파

ㅎㅎㅎ 교과서에 왜 양파 껍질 관찰하기가 있는지 알 것 같아요! 정말 편하고 쉬우면서 관찰이 잘 되거든요! 갈색 껍질 말고 양파 하얀 속살을 한 겹 벗기면 투명한 얇은 비닐 같은 껍질 한 겹 나와요~ 그런 거 아직 물기 있는 채로 슬라이드글라스에 착~ 하고 붙여주면 아주 훌륭한 프레파라트가 됩니다! ㅋㅋㅋㅋ

2. 다른 기타 채소나 잎사귀 얇게 벗긴 것

양파만큼 멋지게 보이지는 않지만 얘네들도 한 번 정도 관찰해보기 괜찮은 것 같아요~ 양파랑 다른 채소랑 이런 모양도 다르다는 것을 직접 눈으로 확인해 볼 수 있지요 ^^

3. 새우 껍질

...이건 저희 집 어항에서 새우가 탈피를 하는 바람에 보게 되었는데요 ^^; 새우가 벗어놓은 껍질이 얇고 투명해 보여서 그것도 현미경에 놓고 봤어요 ㅋ

이 새우 다리는 해가 쨍쨍한 날 봤던 거라 조명이 다르네요 ㅠㅠ 아.. 이 사진 보니 와이즈만 현미경 그냥 사고 싶다는 생각이... 아니 아니 아니되오! 스튜핏! 이미 있는 거 또 사는 거 아니에요! ㅋㅋㅋ 아주 멋지게 새우 발톱이랑 다리털까지 잘 찍혔어요! 새우가 껍질 벗고 탈피하는 건 알았는데 이렇게 다리털까지 다 나오게 껍질을 홀라당 벗어버릴 거라고는 생각 못해봤다죠 ㅋㅋㅋ

4. 그 밖에 얇고 투명한 것

곤충 날개 같은 것도 현미경으로 관찰하기 괜찮다고 하는데 저는 곤충을 너무너무 싫어해서 아무리 교육적이라도 그건 차마 못 해줬어요 ㅠㅠ 혹시나 곤충 잘 잡으신다면 이런 것도 괜찮을 것 같아요~ 한겨울에 눈송이도 한번 보고 싶었는데 그건 받으면 다 녹아버려서 아직까지 관찰 못해봤네요 ㅋㅋㅋ 그 밖에 흙이나 물 속 플랑크톤 같은 걸 보기도 하던데 나중에 기회되면 저희도 한 번 도전해보려구요! ^^

사실 현미경으로 여러 가지를 관찰하려면 멋진 프레파라트 사면 돼요! 팔거든요! ㅋ 그렇지만 제가 아이들과 해보고 싶었던 것은 주위에 있는 것들에 대해 호기심을 가지고 직접 탐구해 가는 것이기 때문에 비록 조잡하지만 저희가 직접 프레파라트 만들기도 하고 망하기도 하면서(ㅋ) 같이 해나가고 있어요 ^^ 양파 껍질을 보고 배울 것은 '양파는 세포로 되어 있고, 네모난 방처럼 보이는 세포들이 여러 겹 있구나' 하는 지식이 아니라, '양파를 크게 확대해서 보면 어떻게 보일까?' 라는 걸 궁금해하는 호기심과 '무언가를 크게 확대해서 보고 싶으면 이렇게 하면 되는구나!' 라는 방법, 그리고 해보다가 망하더라도 실패하는 걸 두려워하지 않고 또 다시 무언가를 궁금해하며 찾아볼 수 있는 마음. 바로 그걸 가르쳐주고 싶었던 것이니까요 ^^

...이래놓고 나중에 홀린듯이 멋진 프레파라트 세트를 지를 수도 있겠지만 일단 참아보렵니다 ㅠㅠ 초심이즈베리임폴턴트! ㅋㅋㅋㅋ 

 

 

ps. 요리 곰손의 구데타마입니다;;; 주말에 또 밥 모양 가지고 장난치다가(;) 다른 착한 이웃분들의 잘한다는 칭찬에 우쭐해져서 이번에는 구데타마를 시도해봤어요!

망한 구데타마가 원래 되었어야 하는 모양

...곰손이는 다시 겸손해졌습니다 ㅠㅠ 나름 구데타마라고 만들어 놓고 아이들에게 이것은 무엇일까 수수께끼 문제를 냈더니.. 못 맞추네요;; 정답을 들은 첫째가 잠시 가만히 있더니 "다음에는 더 잘 만들어주세요~" 라고... orz 역시 먹는 거 가지고 장난치면 안되나 봅니다 ㅠㅠ

 

 

 

 

오늘 내용이 재밌으셨다면

요기 아래 공감 버튼 눌러주세요~

(로그인 하지 않아도 누르실 수 있답니다 ^^)

↓↓↓↓

Trackback 0 And Comment 16

펄 햄스터 코델리아는 아직 집에서 적응 중입니다~ 그래도 나름 밥도 잘 먹고 물도 잘 마시고 간식도 잘 받아먹고 있는데요~ 사료에 땅콩이 껍질 채로 들어가 있어서 이번에는 땅콩을 간식으로 줘 봤어요~

맛있는 냄새가 나는지 땅콩 껍질을 갉아보려고 열심히 갉작 갉작 대는데 쉽지가 않은가보네요. 열심히 껍질을 까던 코델리아가 땅콩을 갑자기 팽개치더니 분노의 톱밥 파기를 시작합니다! ㅋㅋㅋㅋㅋㅋ

한참을 땅콩 껍질을 까다, 신경질이 나는지 분노의 땅파기를 하던 코델리아. 드디어 땅콩 껍질 절반을 까는데 성공하고는 알맹이 하나를 손에 쥐었습니다아아~~~

동그란 땅콩을 조그만 두 손으로 챡 잡고는 이제 맛있게 먹어보려고 알맹이를 갉작갉작 하는데..

땅콩이 너무 동그랬나봐요;;; 이게 피융~ 하더니 저 앞으로 날아가네요? ㅋㅋㅋㅋ 근데.. 근데... 코델리아는 바로 코앞에 떨어진 땅콩을 못찾고 두리번 두리번 하더니...

다시 남은 반쪽의 땅콩 껍질을 갉기 시작했습니다! ㅋㅋㅋㅋㅋㅋ

아.. 땅콩이 튀어나갈 때 동영상 찍어놨으면 완전 웃겼을텐데 못 찍엇어요 ㅠㅠ 그래서 못 그리는 그림으로 그려봤습니다! 땅콩의 배신 사건!

<땅콩 배신 사건>

ㅋㅋㅋㅋㅋㅋ 남은 땅콩 껍질을 지친 표정으로 갉고 있는 코델리아 올려봅니다

저 바로 코앞에 있는 땅콩 알맹이 보이시나요? 근데 그걸 못 찾고 열심이 껍질까고 있는 우리 코델리아양! ㅋㅋㅋㅋㅋㅋ 결국 지쳐서 땅콩 껍질만 까다가 잠들었어요 ^^;;;

일어나서는 알맹이 잘 찾아서 먹을 수 있기를~ 잘 자~ 코델리아~ ^^

 

<햄스터 키우기 - 적응기>

1. 맨 처음 데려와서는 1-2주 정도 핸들링을 시도하지 말고 가만히 두세요

2. 일정한 시간에 밥과 물, 간식을 주면서 적응시키면 좋습니다

3. 나중에 핸들링 시도할 때에는 간식을 손으로 주는 연습 먼저 해봐도 좋아요~

Trackback 0 And Comment 22

공부를 시키자니 아이가 안쓰럽고

공부를 안 시키자니 그래도 되나 걱정스럽고..

그래, 어차피 해야 한다면 

공부를 즐길 수 있게 도와주자!

  

이렇게 해서 아이와 즐겁게 공부할 수 있는

여러 가지 방법을 고민해 봤습니다

집집마다 손맛 따라 적당히 간 맞추듯

내 아이에 맞게, 내 걸음에 맞게

적당히 간 맞춰주세요

맛있는 공부 레시피

 시작합니다 ^^

 

 

 ------------------------------------------------------

어제 초등학교 수학 연산 문제집 여러 권 비교해봤는데요. 그 중에서 저희는 기탄수학을 하고 있어요~ 단계별로 자세하게 잘 나와 있어서 기초를 다지기 좋은 기본 연산 문제집이에요 ^^ 그런데 단계가 너무 자세하다 보니 어디서 시작해야 할지 가끔 헷갈릴 때가 있어서 아예 단계별로 어떤 종류 문제가 있는지 정리해봤어요~

 

아래 단계는 기탄교육 홈페이지(http://www.gitan.co.kr/index.asp)에서 퍼왔어요~ 맨 처음 시작하시는 거라면 아이가 아주 쉽게 풀 수 있는 단계부터 시작하라고 안내가 되어 있어요. 아무래도 그래야 '이 정도는 할만한데?' 라는 느낌으로 시작할 수 있어서 그런 것 같아요 ㅋㅋ 연산은 꾸준히 조금씩 하는게 좋다고 해서 저희도 그렇게 해보려고 해요 ^^

기탄수학 A단계: 유아 4-5세

 

기탄수학 B 단계: 유아 5-6세

 

기탄수학 C단계: 유아 6세 ~ 초등 1학년

 

기탄수학 D단계: 유아 7세 ~ 초등 1학년

 

기탄수학 E단계: 초등 1학년

 

기탄수학 F단계: 초등 2학년

 

기탄수학 G단계: 초등 3학년

 

기탄수학 H단계: 초등 4학년

 

기탄수학 I단계: 초등 5학년

 

기탄수학 J단계: 초등 6학년

 

기탄수학 K단계: 예비중1학년

 

기탄수학 L단계: 예비중2학년

 

기탄수학 M단계: 예비중3학년

 

저희 아이는 초등학교 2학년이고 이번 여름방학 때 구구단 다 외웠어요. 기탄수학은 잘 보시면 F3권은 전체가 덧셈이고, F4권은 전체가 뺄셈이에요;; 그래서 이걸 어찌해야 하나 고민하다 아이가 다니고 있는 수학학원 선생님께 여쭤보니 다른 단계 책 사서 한장씩 찢어서 사용하라고 조언해주시더라구요 ㅎㅎ 그래서 지금은 F3, F4, G1 단계 책을 산 다음 한장씩 찢어서 사용하고 있어요~ 여러가지 수학동화랑 사고력 문제 풀이, 심화 문제집 풀어보는 건 좋아하는데 은근히 연산에서 틀리는 경우가 있어서 연산은 정말 잘 잡고 가야 하는 것 같아요 ㅠㅠ

 

 

저도 고등학생 때에도 정말 어려운 수학 문제 거의 다 풀어놓고 마지막에 빼기를 잘못해서 틀린 경험이 좀 있어요;;; 지금 와서 보니 저의 뺄셈 연산능력에 구멍이 많더라구요. 아하하 ^^; 아이 덕분에 산수 실력이 같이 늘어갈 것 같습니다! 자꾸 뺄셈을 해야 하는데 여기에 무슨 수를 더하면 되나 하고 덧셈으로 바꿔서 계산하는 나쁜 버릇이 엄마에게 있었네요 ㅠㅠ 아이 키우면서 덩달아 같이 크고 있습니다 ㅋ

혹시나 기탄수학 문제집 살 때 어떤 단계 책 사야하나 고민되시는 분들 계시다면 도움이 되면 좋겠습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오늘 내용이 재밌으셨다면

요기 아래 공감 버튼 눌러주세요~

(로그인 하지 않아도 누르실 수 있답니다 ^^)

↓↓↓↓

Trackback 0 And Comment 18